[남구청]이천동 테마거리(2단계) 조성 완료

남구의 역사 박물관, 이천동으로 오세요

기사작성 : 2021.05.03 (월) 17:49:26 최종편집 : 2021.05.03 (월) 19:51:38

이천동 테마거리.jpg

▲남구 이천동 테마거리조성공사 2단계 준공식(사진=대구 남구청 제공)

 

(영남언론기자단협회)권해철 기자=대구광역시 남구청(구청장 조재구)30, 조재구 남구청장, 곽상도 국회의원, 블랑코 주한미군 대구기지사령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천동 캠프헨리 동측 및 북측 담장주변의 가로경관 향상을 위한 사업인 이천동 테마거리 2단계 조성사업 준공식행사를 가졌다.

 

이천동 테마거리 조성(2단계) 사업은 이천동 고미술거리 일대의 상권침체와 미군부대 주변의 낙후된 환경을 개선하고자 추진된 도시재생사업인 ‘2000배 행복마을 만들기의 마무리 사업이다.

 

남구는 캠프헨리 미군부대 담장을 따라 이천동 역사테마 조형물, 녹지공간, 꽃수레 포토존 등 다양한 가로경관 시설을 확충함으로써 매력적인 도시공간을 조성하고, 이날 준공행사를 열어 거리활성화를 목적으로 하는 본 사업의 성료를 알렸다.

 

이번에 캠프헨리 동측 담장을 따라 조성된 2단계 테마거리 조성은 인도확장과 측백나무 교체를 통해 기존에 좁은 인도와 수목해충으로 인한 불편함을 해결하고 걷고 싶은 경관거리로 탈바꿈했으며, 보행로 구간마다 지역의 역사와 문화자원을 활용한 4가지 테마(대봉배수지, 고인돌 유적지, 배나무샘골, 물 문화) 조형물을 조성하여 대구의 숨은 역사를 견학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고 포토존도 설치하였다.

 

이번 이천동 테마거리 2단계 조성을 끝으로 1단계사업에서 조성된 고려청자 포토존, 이인성의 10여점의 타일벽화 작품을 포함한 고미술거리와 캠프헨리 주변거리 1.3km 구간에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거리를 만나볼 수 있게 됐다.

 

한편, 에드워드 블랑코 사령관이 지휘하는 주한미군 대구기지사령부 캠프헨리에서는 이천동 테마거리 조성사업에 맞추어 전국 미군기지 가운데 최초로 담장 가시철조망을 제거하는 등 전향적으로 협조하여 본 사업의 효과를 극대화하는데 일조하였다.

 

행사에 참석한 조재구 남구청장은 과거 노후화된 이미지를 탈피하고 캠프헨리 주변과 이천동 고미술거리의 변화상을 알려 지역상권을 활성화하고 이천동 고미술거리를 더욱 발전시켜 대구의 문화거리조성에 이바지하기를 기대한다.”고 인사를 전했다.

 

[대구본부]


권해철 khc@dgsbiznews.com

[영남 언론기자단 협회]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