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청]범물2동 우리마을 교육나눔, 할머니, 할아버지 꽃 보시고 힘내세요

범일초 학생과 함께 경로당 할아버지, 할머니께 ‘마음이 자라는 화분’과 메시지 전달

기사작성 : 2021.04.29 (목) 18:04:14 최종편집 : 2021.04.29 (목) 21:31:54

사진3.범일초등학교 5학년 학생들이 만든 화분을 경로당에 전달.jpg

우리마을 교육나눔 범물2동 추진위원회가 지난 27일 범일초등학교 5학년 학생들이 만든 화분을 경로당에 전달한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사진=수성구청 제공)

 

(영남언론기자단협회)권해철 기자/우리마을 교육나눔 범물2동 추진위원회(위원장 장명해)는 지난 27일 범일초등학교 5학년 학생 119명과 함께 마음이 자라는 화분을 만들어 범물2동 경로당 외 10곳에 전달했다.

 

마음이 자라는 화분은 초등학교 5학년 실과 과목과 연계한 프로그램이다. 청소년이 직접 흙을 만지고 다육식물을 심어봄으로써 자연과 생명의 소중함을 이해하고, 이웃을 위해 만든 화분과 메시지를 나누는 활동을 통해 마을 내 세대 소통을 증대시키기 위해 기획됐다.

 

범일초등학교 5학년 학생들은 다육식물을 심은 화분에 할머니, 할아버지 꽃 보시고 힘내세요’, ‘기회가 되면 만나 뵙고 싶습니다’, ‘행복하세요건강하세요등 마을의 할머니, 할아버지에게 마음을 담은 메지시를 함께 전했다.

행사에 참가한 학생은 직접 다육식물을 심어보니 즐거웠고 범물2동에 살고 있는 할아버지, 할머니께서 다육식물을 보고 행복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장명해 위원장은 많은 청소년들이 우리마을 교육나눔을 통해 나눔의 가치를 알게 되어 뿌듯하다많은 어르신들이 화분을 보시고 청소년들의 마음을 느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마을 교육나눔은 함께 돌보고 배우는 마을교육공동체를 만들기 위한 사업으로, 올해는 8개 마을에서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이다.

 

고산2동 우리마을 교육나눔은 오는 57일부터 9일까지 가족사랑 캘리그라피전시회를 개최하고, 상동은 510일부터 15일까지 상동 멋맛 찾아전시를 통해 학생들이 생각하는 우리 동네의 맛집, 독도거리, 문화유적지를 그림, 시 등으로 표현할 예정이다.

 

[대구본부]

 


권해철 khc@dgsbiznews.com

[영남 언론기자단 협회]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제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기사목록

기사 댓글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됩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